기사검색
 

2018.01.22 (월)
Travel
Festival
Health
Rally
이달의 인물탐구
소설
건설업계 최근소식
photo
Theme Traval
> 라이프 > 건설업계 최근소식
2013년 12월 30일 (월) 15:39
이재성 현대중공업 회장 취임일성, 낡은 관행 버리고 변화·투명경영 앞장

이재성 현대중공업회장이 현대중공업을 위대한 회사로 만들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이 회장은 지난 26일 사내 소식지에 실은 취임사를 통해 지금은 힘들고 어렵더라도 희망이 있는 회사, 새로운 가치를 창출할 수 있는 회사로 만들겠다며 이 같은 각오를 다졌다.

그는 위대한 회사를 만들기 위한 조건으로 변화윤리를 내세웠다. 이 회장은 임직원 모두가 급변하는 시장과 시대 흐름을 냉철하게 인식해 변화는 나로부터 시작한다는 각오를 다져야 한다변화에는 고통이 따르지만 묵은 습관과 낡은 사고를 과감히 바꿔야 위대한 회사로 나아가는 기틀을 마련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는 정주영 창업자는 매일이 새로워야 한다. 어제와 같은 오늘, 오늘과 같은 내일을 사는 것은 사는 것이 아니라 죽은 것이라고 말했다며 변화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이 회장은 윤리경영의 중요성에 대해서도 강조했다. 그는 윤리적이고 투명한 경영에 대한 사회적 요구가 높아지면서 이에 반하는 회사는 하루 아침에 존망의 위기에 내몰릴 수 있다아무리 큰 성과를 낸다고 해도 준법 경영과 투명성에 문제가 있는 회사는 시장으로부터 신뢰를 얻을 수 없고, 치열한 경쟁에서 살아남을 수 없다고 말했다.

이 회장은 마지막으로 그 동안 다져왔던 화합과 신뢰의 노사문화 토대 위에서 모두가 주어진 역할을 완수해 위대한 회사의 꿈을 이루자고 당부했다.

이 회장은 1975년 현대중공업에 입사해 현대중공업 경영지원본부 본부장 등을 역임했다. 지난 21일 현대중공업 사장에서 회장으로 승진했다.

?

?

 
  커뮤니티
중기매물
구인
중장비전문업체
구직
중기인 배포처
회사소개 이용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정책 제휴문의
 

건설중기인 Copyright(c) 2010 월간중기인.com All rights reserved.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등포동 2가 카보드동우빌딩 302호 Tel: 02)2632-5137 Fax: 02)6083-5572
[직업 정보 제공 사업자(서울남부 2007-06호) / 통신 판매업 신고업체(제10-5369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