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2018.08.21 (화)
Analyze This
Product Review
New Product
> 리뷰 > Product Review
2016년 12월 24일 (토) 22:14
현대重 미니굴삭기, 오세아니아 등 선진 시장서 두각

현대重 미니굴삭기, 오세아니아 등 선진 시장서 두각 ▶ 일본·미국업체 제치고 미니굴삭기 100대 대량 수주 … 마케팅·AS 전략 효과 ▶ 경기 불황에도 오세아니아, 유럽·북미서 지난해보다 40% 이상 판매량 급증 ▶ 연평균 13%씩 매출 신장, 2018년 말까지 판매량 2배 확대 계획 현대중공업 미니굴삭기가 오세아니아, 유럽, 북미 등 선진 시장에서 판매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현대중공업은 지난 한 달간 호주와 뉴질랜드의 현지 딜러를 통해 1.7~3.5톤급 미니굴삭기 100대를 일괄 수주했다고 지난 21일(수) 밝혔다. 호주와 뉴질랜드 등 오세아니아 지역은 일본, 미국업체가 주도하고 있는 미니굴삭기 시장으로, 국내 기업이 대규모로 수주에 성공한 것은 이례적이다. 현대중공업은 이번 수주를 통해 올해 오세아니아, 유럽, 북미 등 선진시장에서 지난해보다 40% 이상 높은 성장을 기록하게 됐다. <계 속> 이같은 성장세는 현대중공업이 미니굴삭기 판매량이 많은 오세아니아 시장에서 공격적인 마케팅과 함께 정보통신기술(ICT)을 활용한 원격관리서비스 등 현지 고객들의 니즈(Needs)를 적극 반영한 애프터 서비스(AS) 전략을 추진한 결과로 분석된다. 미니굴삭기는 도심 번화가나 주택 밀집지역 등 협소한 공간에서 주로 사용되는 장비로, 현대중공업은 지난 2007년 이 시장에 진출, 트랙이탈방지와 전도보호구조 캐빈 등 안전성을 크게 높인 제품을 바탕으로 시장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이 제품은 글로벌 경기 악화에도 연평균 13%씩 매출 신장을 이어가며, 14톤급 이상 중대형 굴삭기와 함께 현대중공업의 주력 상품으로 성장했다. 아울러 현대중공업은 지난 9월 글로벌 종합운송장비 기업인 CNH 인더스트리얼(Industrial)사와 미니굴삭기 6종에 대한 전략적 제휴를 맺고, 글로벌 시장 공략을 강화하고 있다. 이를 통해 현대중공업은 2018년 말까지 전 세계 미니굴삭기 판매량을 현재의 2배 가까운 연 9천대 수준으로 늘려나갈 계획이다. 현대중공업 관계자는 “내년에 확장 이전하는 벨지움법인을 통해 현지의 부품 공급량을 2배 이상 늘릴 수 있을 것”이라며, “이를 통해 유럽 시장의 AS서비스가 한층 강화되는 만큼 앞으로도 미니굴삭기 분야에서 지속적인 성장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커뮤니티
중기매물
구인
중장비전문업체
구직
중기인 배포처
회사소개 이용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정책 제휴문의
 

건설중기인 Copyright(c) 2010 월간중기인.com All rights reserved.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등포동 2가 카보드동우빌딩 302호 Tel: 02)2632-5137 Fax: 02)6083-5572
[직업 정보 제공 사업자(서울남부 2007-06호) / 통신 판매업 신고업체(제10-5369호)]